천랩,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서비스 출시

천랩 관계자가 바이오플러그 플랫폼을 이용해 데이터를 분석하고 있다.
<천랩 관계자가 바이오플러그 플랫폼을 이용해 데이터를 분석하고 있다.>

천랩(대표 천종식)은 클라우드 기반 마이크로바이옴 바이오인포매틱스 플랫폼 '바이오아이플러그'를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마이크로바이옴은 환경과 인체에 공생하며 살아가는 미생물 군집을 의미한다. 인체에 존재하는 미생물 유전자 분포, 기능, 인간 질병 사이 연관관계 규명에 활용된다.

바이오아이플러그 'MTP(미생물 군집분석)'는 연구자가 마이크로바이옴 관련 데이터를 올리면 자동분석 시스템으로 전 세계 어디서든 분석 결과를 제공 받는다. 다양한 비교 분석 알고리즘으로 확장된 연구에 활용한다. 일반인 대상 마이크로바이옴 모니터링 사업도 추진한다.

천종식 천랩 대표는 “다국적 제약사는 마이크로바이옴 벤처와 손잡고 장내 세균을 이용한 질병 치료제 개발을 시도한다”며 “바이오인포매틱스 플랫폼을 활용해 한국인 고유의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 예방의학과 맞춤의학 분야로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