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부한 일자리, 개발호재 품은 영종도 신규 생활숙박시설 ‘스카이마크 505’ 분양

풍부한 일자리, 개발호재 품은 영종도 신규 생활숙박시설 ‘스카이마크 505’ 분양

인천 영종도가 내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항과 더불어 인스파이어리조트, 시저스코리아리조트, 파라다이스시티 확장 등 대규모 카지노 복합리조트의 조성을 기반으로 동북아 최대 관광 허브도시로서 모습을 갖춰나가고 있다.

연간 1,800만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되는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은 내년 1월 18일 공식 개장을 앞두고 있다. 제2여객터미널이 개장시 인천국제공항의 연간 여객처리능력은 기존의 5,400만명에서 7,200만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국토교통부와 인천공항공사는 5일 제2여객터미널의 개장과 동시에 '4단계 확장사업'도 함께 추진한다고 밝혀 향후 그 규모는 더 커질 것으로 보인다.

제2의 마카오를 꿈꾸는 영종도의 카지노 복합 리조트 사업도 본 궤도에 올랐다. 지난 4월 국내 최대 복합리조트인 파라다이스시티가 공식적으로 개장했다. 미단시티에 조성되는 시저스코리아는 지난 9월 1단계 사업이 착공됐고 오는 2021년 1단계가 준공된 후 영업이 개시될 계획이다.

최근 미국 MGE그룹과 조성협력약정을 체결하여 착공시기가 가시화 되고 있는 인스파이어리조트는 파라다이스시티, 시저스코리아리조트와 더불어 영종도에서 카지노 복합리조트 '3국' 시대를 열게 된다.

이치럼 대형 개발호재와 더불어 교통환경이 개선되면서 서울 및 주요 도심으로 이동이 편리해진 영종도의 가치는 날이 다르게 상승하고 있는 중이라는 게 부동산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글로벌 관광허브도시로서 차근차근 자리를 잡고 있는 만큼 부동산 시장에 향하는 시선 역시 증가하는 모양새다.

이 같은 영종도의 개발프리미엄에 힘입어 지난 12월 8일 대한토지신탁㈜는 ‘영종 스카이마크 505’를 선보였다.

단지는 인천광역시 중구 중산동에 지하 5층~지상 23층 규모, 총 505실의 생활숙박시설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다. 더불어 영종도 최초로 복층형 구조와 발코니를 동시에 갖춰 희소성이 부각되고 있다. 3가지(A, B, C) 타입으로 전용면적 18㎡~19㎡의 소형타입으로 구성되며 객실별 등기 및 근저당 설정이 가능해 매매, 상속, 증여 등 소유권 행사가 가능하다.

모든 호실이 1.4m의 광폭 발코니를 설계하고 복층으로 4m의 높은 층고와 천장고를 지니며 9천만원대부터 시작하는 분양가로 TV, 인덕션, 전자레인지, 냉장고, 에어컨 등 가전 및 가구의 풀옵션 풀퍼니시드 시스템을 적용했다.

제3연륙교 착공확정, 제2공항철도, 인천공항철도 및 고속도로, 인천대교 등 주변 도시로 이동이 편리하다. 인천공항 관광 비즈니스 숙박수요와 서울 및 수도권의 임대수요 등 숙박과 임대를 선택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최근 영종하늘도시는 영종도 개발사업과 더불어 관련 업계 종사자들이 대거 입주했다”며 “하지만 1~2인 가구를 위한 소형 주거시설이 부족해 신규 공급되는 영종 스카이마크 505의 기대치가 더욱 높다”라고 전했다.

중도금 무이자로 선착순 분양이 진행된다.

이종민 기자 (jongmin1@ciobiz.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