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암 스틸리언 대표, 고등학교 교과서 수록...해커 출신 인물로 처음

고교 정보교과서에 실린 박찬암 대표.
<고교 정보교과서에 실린 박찬암 대표.>

스틸리언은 박찬암 대표가 고등학교 정보 교과서에 실렸다고 20일 밝혔다. 박 대표는 천재교육이 발간한 검정 교과서에 정보 보안 전문가로 소개 됐다. 해커 출신 인물이 정식 교과서에 실려 학생 정규 수업 교재로 활용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교과서에서는 박 대표가 정보 보안 전문가가 하는 일, 직업 전망, 필요 능력과 자질, 직업을 위한 준비사항 등 학생 눈높이에 맞춰 설명한다.

정보 보안 전문가 업무 특성상 도덕성과 윤리 의식, 비밀유지 등을 강조했다. 보안 업무 처리를 위해 만나는 사람은 해당 분야 전문가가 아닌 경우가 많아 이를 위한 의사소통 능력 필요성도 언급했다.

박 대표는 국내외 다수 해킹 대회에서 우승하는 등 해커로서 경력을 쌓아 2015년 보안 벤처기업 스틸리언을 창업했다. 현재 경찰청, 서울동부지방검찰청, 금융감독원, 평창 올림픽 등 사이버 보안 자문 위원으로 활동한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