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그리드, 국산 R&D 클라우드 솔루션 과기원 확산

이노그리드, 국산 R&D 클라우드 솔루션 과기원 확산

이노그리드(대표 조호견)는 '클라우드잇 연구개발(R&D) 에디션'을 도입하는 과학기술원이 증가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이노그리드 R&D 에디션는 공공과 기업 연구기관, 연구과제, 소프트웨어(SW) 교육기관 등이 R&D에 특화된 클라우드 인프라와 기능을 필요할 때 바로 사용 가능한 클라우드 서비스다.

주요기능은 △GPU를 이용한 연산 집약적 병렬처리(딥러닝 & AI)로 한 번에 많은 양의 데이터처리를 가능케 하는 '긱스(GICS·GPU Infinit Cloud Service)' △연구개발 환경을 위한 빅데이터 클러스터링 인프라 제공을 위한 빅데이터분석서비스 '백스(BACS·Bigdata Analysis Cloud Service)' △형상관리-빌드, 서비스 배포에 이르는 SW 전 과정에 필요한 인프라를 원스톱으로 구성하는 'DCS(DevOps Cloud Service)' △클라우드 장애 시각화 서비스 '빅스(VICS·Visualization IaaS Cloud Service)' 등이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울산과학기술원(UNIST), 광주과학기술원(GIST) 등이 이노그리드 프라이빗 클라우드잇 R&D 에디션을 도입했다. 회사는 지방 SW중심 대학들로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조호견 이노그리드 대표는 “SW 중심 대학을 주축으로 교육기관과 기업이 융합해 국산 클라우드기반 전문인력 양성을 이끌 것”이라면서 “과기원뿐 아니라 SW중심대학도 클라우드잇 R&D 에디션을 도입해 4차 산업혁명 인재양성에 활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