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빌교육, 특성화고 맞춤형 진로 교육프로그램 개설

특성화고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삼고초려 개설. 테크빌교육 제공
<특성화고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삼고초려 개설. 테크빌교육 제공>

테크빌교육(대표 이형세)은 특성화고 맞춤형 교육프로그램 '삼고초려' 프로젝트를 개설했다고 9일 밝혔다. 학생교육 전문 브랜드 즐거운학교가 진로와 취업 역량 강화를 위해 준비했다.

앞서 즐거운학교는 진로교육 전문기업인 커리어에듀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학생 진로체험 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그 하나로 '나를 찾go, 직업을 찾go, 미래를 찾go, 선택(Choice)하도록 격려(勵)한다'는 의미의 삼고초려 프로젝트를 마련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특성화고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자기탐색과 자기발견, 다양한 직업의 이해를 통해 구체적인 진로계획을 세울 수 있다. 특히 실습위주 참여식 교육으로 학생 흥미유발과 동기부여를 높여 주도적으로 진로계획을 설계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다양한 액티비티 활동과 자아정체성 확립을 통해 취업 리턴현상을 예방하고, 학과 맞춤형 교육으로 직무에 맞는 기업과 직업을 선택할 수 있도록 조력해 취업역량을 강화한다.

박영님 테크빌교육 미래교육사업부 상무는 “대다수 특성화고 학생이 중소기업에 대해 갖고 있는 선입견과 편견을 해소하도록 프로그램이 설계돼 취업지도를 하는 교사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즐거운학교는 커리어에듀온과 함께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다양한 진로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즐거운학교는 학교 특성과 예산에 따른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기획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검증된 우수한 교육프로그램의 확대와 이용편의성을 높여 홈페이지를 새롭게 개편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