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AIMS 인증 위해 美 KBR과 독점적 양해각서 체결

13일 고양 킨텍스에서 LIG넥스원과 미국 KBR은 독점적 업무양해 각서(TA)를 체결했다. 체결식에서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왼쪽 다섯번째)와 랍 호켓 KBR 부사장(왼쪽 네번째) 등 양사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IG넥스원 제공
<13일 고양 킨텍스에서 LIG넥스원과 미국 KBR은 독점적 업무양해 각서(TA)를 체결했다. 체결식에서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왼쪽 다섯번째)와 랍 호켓 KBR 부사장(왼쪽 네번째) 등 양사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IG넥스원 제공>

LIG넥스원(대표 김지찬)은 13일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방위산업전 'DX 코리아 2018'에서 미국 KBR와 독점적 업무양해 각서(TA)를 체결했다. 피아식별장비(IFF) 모드-5 국내 개발 필수요건인 AIMS(항공통제·피아식별 시스템) 인증을 위한 TA다.

협약식에는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와 랍 호켓 KBR 아시아퍼시픽 지역총괄 부사장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세계적인 AIMS 인증 전문기관인 KBR과의 독점적 업무협약을 통해 항공, 국지방호, 지역방호, 감시정찰, 함정 등 IFF 모드-5 성능개량 전 분야에 걸쳐 AIMS 인증에 필요한 기술 교류를 진행하게 된다.

실 무기체계 운용환경에서 피아식별 정상구현 여부를 확인하는 AIMS 인증은 미국과 모드-5 암호키 사용을 위한 가장 중요한 개발 과정 중 하나이다.

KBR은 시스템 통합, 테스트와 평가, 시스템 인증 전문 회사로 IFF 모드-5 인증 서비스 제공 경험이 풍부한 세계적인 기업이다. AIMS 인증 전문기관으로, 미 국방성 산하 AIMS 인증 사업단에 IFF 모드-5 인증 관련 주요 인력을 직접 파견·지원하는 정부지원 서비스는 물론 다수 IFF 모드-5 인증 실적과 자체 인증시설을 보유하고 있다.

LIG넥스원은 자체 개발을 완료한 방호분야 신궁 모드-5 피아식별장비를 연초부터 여러 차례 선보였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2016년 3월부터 피아식별장비 성능개량 태스크포스(TF)를 운용해 현 모드-4 성능개량에 필요한 체계소요기술을 식별 완료했다”면서 “국외기술협력으로 IFF 국산화를 추진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KBR와 협약을 통해 IFF 모드-5 성능개량사업 전 분야에 대한 당사의 역량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항공기〃함정〃방공 무기 등에 장착하는 IFF는 적과 아군을 구별하기 위한 필수 장비다. 우리 군은 첨단 전장환경에 맞춰 현재 운용 중인 IFF를 모드-5로 성능 개량하는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