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미국 AUSA서 미래전장 특화 국산무기 선보여

LIG넥스원이 8~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린 국제 방산전시회 AUSA 2018에 참가했다. LIG넥스원 관계자가 참관객을 대상으로 솔루션을 설명하고 있다.
<LIG넥스원이 8~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린 국제 방산전시회 AUSA 2018에 참가했다. LIG넥스원 관계자가 참관객을 대상으로 솔루션을 설명하고 있다.>

LIG넥스원이 미국 국제방산전시회 'AUSA 2018'에 참가해 정밀 유도무기와 무인수상정 등 현대 및 미래전장에 특화된 첨단 국산무기를 선보였다.

LIG넥스원(대표 김지찬)은 8일(현지시각)부터 사흘간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린 미국 육군협회 주관 AUSA 2018에서 자사 수출 전략 제품군을 알렸다.

해외 시장에서 높은 관심이 있는 2.75인치 유도로켓, 130㎜ 유도로켓, 보병용 중거리 유도무기 등 정밀 유도무기를 소개했다. 미래전장 핵심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무인화 분야 관련 국내에서 성공적으로 시범운용 사업을 완료한 무인수상정도 공개했다.

LIG넥스원은 2009년 미국사무소를 개설하는 등 북미 지역 글로벌 방산업체들와 교류해 첨단 기술력 확보와 글로벌 마케팅 강화에 노력했다. 전시회 참여로 미국 수출을 위한 관문인 FCT(Foreign Comparative Testing) 프로그램 참여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한다.

FCT는 미국에서 생산하지 않는 우수 장비와 기술을 발굴〃도입하기 위한 미국 국방부 프로그램이다. 국방과학연구소와 방위사업청 지원으로 6월 2.75인치 유도로켓이 FCT 대상으로 선정됐다. LIG넥스원은 이를 중심으로 새로운 시장기회를 만든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LIG넥스원은 세계 수준 제품 경쟁력을 기반으로 신규 시장 개척과 방산수출 확대를 위해 노력했다”면서 “미국 AUSA 참가가 해외시장 진출 폭을 넓히는 한편 국내 방위산업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LIG넥스원은 내달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리는 국제방산전시회에 참가하는 등 해외시장 개척을 지속 추진한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