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 KMAC 한국의경영대상 기술혁신 대상 6년 연속 수상

한글과컴퓨터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 주최 2018 한국의경영대상에서 PC·모바일·웹 기반 오피스 소프트웨어(SW) 기술력으로 기술혁신부문 대상을 6년 연속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한컴, KMAC 한국의경영대상 기술혁신 대상 6년 연속 수상

한컴은 올해 인공지능(AI), 음성인식 솔루션 등 첨단 기술을 적용한 '한컴오피스 2018'을 출시했다. 아마존웹서비스(AWS) 워크독스 서비스에 한컴 웹오피스를 탑재했다.

오피스 사업 외에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 자동통번역솔루션 '한컴 말랑말랑 지니톡'을 기반으로 SK텔레콤 누구, 삼성전자 빅스비 등 AI 플랫폼과 협력했다. 중국 AI 음성인식 기업 아이플라이텍과 강력한 파트너십도 체결했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은 “최근 해외 선두업체와 연이은 협업은 한컴그룹의 기술력이 세계적 수준임을 입증한 성과”라면서 “적극적 기술제휴와 파트너십 확대를 통해 보유 기술 가치를 더욱 높여 정보통신기술(ICT) 융복합 그룹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31회를 맞이한 한국의경영대상은 한국 산업사회 총체적 경영혁신 방향을 제시하고 기업경쟁력 제고를 위해 혁신 문화를 선도해온 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