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프 PC방, LoL 캠스파컵 대회 시상 마쳐… PC방 창업뿐 아니라 e스포츠 활성화에 앞장

캠프 PC방, LoL 캠스파컵 대회 시상 마쳐… PC방 창업뿐 아니라 e스포츠 활성화에 앞장

PC방 프랜차이즈 브랜드 캠프 PC방이 수익창출, 창업혜택 제공뿐만 아니라 국내 e스포츠 발전에 기여하겠다는 목표를 내비쳐 PC방창업시장에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캠프 PC방은 지난 1월 15일부터 약 2주간 총 상금 1,500만원을 걸고 전국적으로 제1회 LoL 캠스파컵 리그를 진행하여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캠스파컵 리그가 성황리에 치러지면서, 곧 매장의 매출 증대로까지 이어지는 긍정적 결과를 거두는 데 성공했고, 실제 대회를 진행한 점주들 역시 큰 노력을 들이지 않고 매출이 오르게 되었다며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위와 같이 PC방 브랜드 본사에서 이벤트를 진행할 경우 구조 특성상 각 지점에 부담을 전가할 우려도 적지 않다. 이에 캠프 PC방은 매장에서 본사에서는 게임대회를 개최한 매장의 금액적인 부담을 최소화하고 게임대회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간식을 비롯한 기타 소모품 일체를 지원했다.

특히 캠스파컵 리그에서 승리한 선수뿐만 아니라 선수를 배출한 매장에도 상품을 제공했다는 점도 눈에 띈다. 캠프 PC방은 1등팀 200만원 / 2등팀 100만원 / 3등팀 50만원의 상금과 우승팀의 MVP에게 게이밍 무선 헤드셋을 증정한 것은 물론, 우승팀을 배출한 매장 3곳을 선정하여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와 키보드/마우스/헤드셋 등의 소모품 세트 등 푸짐한 부상을 지원하고 다양한 혜택을 제공했다.

가맹점주들의 생생한 후기도 이어지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 1등을 차지한 캠프 PC방 석계역점 가맹점주는 담원 모니터 3대와 상금 등 푸짐한 상품과 함께 ‘제 1회 LoL 캠스파컵 리그 우승매장’ 현판까지 지급받아 매장 이미지 또한 제고시켰다. 2등을 차지한 잠실본점 가맹점주는 “평소에도 본사에서 A/S 서비스와 컨설팅 부분에서 지속적인 창업지원을 받고 있는데, 게임대회 참여로도 상을 받으니 기분이 좋다”고 말했고, 잠실본점 가맹점주는 “e스포츠 활성화라는 좋은 취지와 더불어 가맹점에 수익창출이나 매장 홍보에 신경 써주는 점이 매번 고맙다”라고 전하며 브랜드 만족도를 드러냈다. 3등을 차지한 당진본점 가맹주는 “이번 게임대회로 매장 홍보효과가 너무 좋아 아직 캠스파컵 홍보 배너도 치우지 않고 있다”라며 “다음번엔 배틀그라운드로 매장 자체 게임대회를 열고싶다”고 높은 만족도를 드러냈다.

캠스파컵 리그를 기획한 ㈜더 캠프 관계자는 “대회를 진행했던 점주님들께서 자체적으로 매장 게임대회를 진행하면 안 되겠냐고 물어보실 정도로 반응이 좋아 앞으로도 계속 관련 행사를 이어갈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예비 가맹주 모집뿐만 아니라 기존 매장의 매출 활성화를 고민하고, 더 크게 나아가 국내 e스포츠 시장 전체 발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온라인뉴스팀 (online@ciobiz.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