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A, 취약계층 정보화 강사 400명 대상 보수교육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문용식·NIA)은 28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취약계층을 위한 정보화 강사 400여명을 대상으로 보수교육을 실시했다. 코딩·스크래치, 동영상 편집 등 활용과 실습 위주 학습을 제공했다.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28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취약계층 정보화 강사 400여명을 대상으로 보수교육을 열고 있다. NIA 제공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28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취약계층 정보화 강사 400여명을 대상으로 보수교육을 열고 있다. NIA 제공>

55세 이상 정보 활용능력이 우수한 어르신으로 구성된 100여명 활동단원을 대상으로 고령층 정보통신기술(ICT) 사회 참여 활동사업을 발족했다. 금융감독원과 금융 취약계층인 고령층을 대상으로 최근 사회 이슈로 대두되는 보이스피싱 등 금융사고 피해 예방, 디지털 금융교육도 했다.

보수교육에 이어 LG전자 스마트폰 기증식이 열렸다. LG전자는 거동이 어려운 중증장애인을 대상으로 교육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을 기증했다. NIA 방문정보화교육강사단은 기증받은 스마트폰을 중증장애인 방문교육에 활용한다.

문용식 NIA 원장은 “디지털 포용 사회로 가기 위해 취약계층 정보화 교육이 중요하다”며 “정보화 강사가 새로운 지능정보기술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취약계층 학습을 지원하도록 앞으로 꾸준히 보수교육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