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자일소다, AI 데브옵스 포털 '스파클링소다 v3.0' 출시

애자일소다(대표 최대우)가 기업용 인공지능(AI) 데브옵스 포털 '스파클링소다 v3.0을 정식 출시했다.

데브옵스 포털 개념인 제품은 기업 내 AI 기반 분석 환경 구축과 모델 개발, 관리, 배포, 운영에 이르는 전체 과정을 지원한다. 분석가 간 시스템 개발, 운영자 등과 원활한 협업 체계 구축과 AI 산출물을 모두 자산화해 기업 경쟁력으로 활용 가능하다. 지난해 v2.2 출시 후 현재까지 금융권을 중심으로 제조, 공공 등으로 공급을 확대했다.

스파클링소다 개념도. 애자일소다 제공
<스파클링소다 개념도. 애자일소다 제공>

v3.0은 확장성과 운영(AIOps) 측면에서 한층 강화된 제품으로 개발 결과물의 적용과 배포, 관리 기능이 대폭 강화됐다. REST API형 모델 서버를 탑재해 다수 학습된 모델에 대한 유연한 모델서비스화가 가능해졌다. REST API는 www와 같은 분산 하이퍼미디어 시스템을 위한 소프트웨어(SW) 아키텍처 한 형식이다.

도커 내 프로세스 별 병렬 처리를 손쉽게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장애복구관리, Hot Deploy 등 모델서비스 성능 개선과 안정적 운영에 유리해졌다. 장애 관리와 알림 기능 강화, 모니터링 항목 증대 등 운영 안정성 확보를 위한 기능이 확대됐다.

분석가에는 각 분석 파이프별 API 제공으로 별도 심플 애플리케이션 연동, 인터넷이 지원되지 않는 환경에서도 DMZ 내 패키지 관리서버와 미러링 기능과 새로운 AI 프레임워크와 패키지 셀프 탑재, 클라이언트 설치형 도구 PyCharm 등 연동 지원, DevAI 분석 환경 개선과 성과 모니터링 기능 보강 등 편의성과 확장성이 대폭 강화된 환경을 제공한다.

스파클링소다 특징인 벤딩머신 형태 웹 사용자 인터페이스(UI)를 유지하면서도 전반적 사용성과 디자인을 개편해 사용자 경험과 시각적 만족 향상을 도모했다.

최대우 애자일소다 대표는 “스파클링소다는 분석가와 IT운영부서를 위한 협업용 데브옵스 포털로 확장성과 유연성을 지향하는 제품으로 다양한 API를 제공해 별도 제작된 웹 앱과 손쉽게 연동, 확장하도록 지원한다”며 “애자일소다는 추가적으로 스파클링소다 기반 위에 트랜스퍼 러닝이 가능한, 다양한 사전학습된 모델들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스파클링소다 v3.0은 정식 출시 전 국내 주요 금융기업 AI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애자일소다는 v3.0 출시를 기점으로 공격적 영업과 마케팅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